전라북도 군산의료원 Gunsan Medical Center

오늘 방문자 : 803
누적 방문자 : 1,063,930
  • Home > 온라인서비스 > 칭찬합니다

칭찬합니다

의료원을 이용하시면서 겪으셨던 좋은 경험, 따뜻한 이야기, 감동적인 이야기, 칭찬 이야기를 칭찬합니다 게시판에 남겨주세요.

전라북도 군산의료원은 고객여러분께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습니다.

* 게시판의 성격과 관련없는 글이 있을 시 관리자가 임의로 삭제할 수 있습니다.

칭찬합시다 게시판글 내용
재활의학과 현가희선생님을 칭친합니다
작성자 문** 등록일 19-05-04 08:21 조회 510

네비게이션에 귀를 쫑긋 세우고 낯선길을 찿아 도착한 군산의료원은

넓은 주차장과 생각보다 큰 규모가 마음의 여유를 갖게 했습니다

시어머니께서 오른쪽 무릎 인공관절수술을 타 병원에서 하셨습니다

갑자스런 시아버지의 병환으로 이어서 받기로되었던 수술을 미룬지 3년이 되었습니다

다시 큰 통증이 시작되었습니다

우리에게 봄은 마냥 눈부시게 아름답진 않았습니다

정형외과에 도착하니 참 많이 분주했습니다 정신없이 바쁜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진료보는 내내

따스한 시선으로 어머니의 병증을 귀담아 들어주시고 내가 잘 해주겠다며 마음을 다독여 주시는 의사선생님...

어머니는 예쁜벗꽃이 만개한 날에 수술을 했습니다

병문안 오신 지인들은 하나같이 물리치료를 잘해야된다며 열심히 해야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

3년전 수술과 달리 이곳에선 수술 다음날부터 물리치료를 해준다는 소식에

어머니께서는 좀 두려우신듯 했습니다

그 고통이 어떤지 경험으로 알고 계시기 때문이었겠지요

하지만 재활의학과엔 벗꽃보다 예쁜 선생님이 계셨습니다 현가희 선생님.......

많은 경력이 묻어나는 손끝으로 전해지는 따스함은 아픔을 참을수있을 만큼 큰 힘이 되어주셨답니다

항상 밝은 미소와 목소리로 물리치료가간동안 기분좋게 해주셨고

어느날은 운동의 중요성을 단호함으로 가르쳐주셨고

어느날은 힘겨움을 따스한 위로와 격려로 어루만져주셨습니다

어머니께서는 며느리 삼고 싶으시다며 그 마음을 표현하셨지요 며느리인 저에게요 ~~~^^

이제는 재활의 중요성을 알기에 현가희 선생님을 오래토록 기억할듯합니다

가족의 따뜻함을 느끼게해준 천사같은 선생님을 여러분에게도 소개하고 칭찬하고 싶습니다

이봄이 다가기전에....

더불러 군산의료원의 발전도 기원합니다